[이병헌:Lee Byung hun] "우민호 감독, '마약왕'이후 차분해졌다"