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TWICE] 사나언니 사랑해 나 4살이야 나머지 nn살은 집에 두고왔어😘 (SANA talking with fans before concert)